HISTORY

    우리들은 옛 명기에 얽힌 여러 가지 이야기를 듣거나 바이올린의 신비를 찾는데
    만족할 줄 모릅니다.

     

    Fiedle바이올린의 기원은 그다지 오래되지 않았는데도 불구하고 확정적인 학설이 없다.그 조상에 관해서도 이집트와 앗시리아의 키타라, 스페인의 비우엘라, 인도의 라바나스트론, 아라비아의 레바브, 15세기무렵의 같은 조상(아마도 리라 다 브라쪼)에서 비올과 같은 바이올린이 태어났다.
레렉과 류트의 상호 영향 등 각양 각색의 설이 있으나, 여하튼 1550년에 볼로나의 화가 줄리오 로마노가 그린 그림에 바이올린이 이미 그려져 있었다는 사실로 미루어, 바이올린의 탄생에 적극적인 구실을 하게된 것은 비올이었다고 생각된다. 또한, 실제로 몇 세대에 걸친 경험과 모색이 있었고, 바이올린은 그 결정으로서 비올에 이어 탄생되었다고 간주하여도 무방할 것이다.
그러한 사회적 바탕이 된 것은 15세기후반 즉, 비올이 류트나 레벡과 같이 궁정 기악합주의 중심이 된 것과 거의 같은 시기에 이탈리아 상업 자본주의의 발전과 더불어 신흥 상업 자본가의 손으로 베네치아에 극장이 세워지고, 오페라와 기악합주가 시민에게 공연 되었다는 것이었다.
넓은 극장에서 다수의 청중을 앞에 두고 연주되는 음악은 음량이 적은 비올의 한정된 능력으로서는 충분히 표현할 수가 없었다.
이러한 상황에서 기악계의 혁명이라고도 일컬을 만한 바이올린으로 지향이 시작되었다.
 
Rira최초의 바이올린은 갈릴레이-V.Galilei(1520~1591)의 기록에 의하면 1568년에 나폴리에서 만들어졌다고 한다. 1562년에 베리오가 그린 가스파 뒤포프뤼카르-G.Duiffoprugcar(1514~1571)의 악기 공장 안의 그림에는 그의 작품인 듯한 5현의 바이올린이 비올과 함께 그려져있다. 따라서 최초의 바이올린은 16세기의 30~40에 탄생되었다고 생각된다. 현존하는 최고(最古)의 바이올린은 가스파로 디 펠트로티(출생한 지명을 따서 가스파로 다 사로, 1540?~1609)가 제작한 것이다.
이후 바이올린은 비올과 1세기이상이나 정상을 다투면서 비올에 영향을 주었고 여기서 부터 비올의 일종인 비올라가 생겨났다.
최저 음악기 비올로네가 1520년 무렵부터는 높은 음역에까지 발전하여 첼로를 낳았고 비올로네 자체는 바이올린과 음질이 균등해 지도록 개량되어 현재의 콘트라베이스가 되었다.
결국 1530년 무렵 부터 1705년 사이에 바이올린이 완성된 셈이다.
 

Rebab바이올린의 완성은 크레모나의 위대한 제작자 아마티一家(5인, Amati 1535~1684), 루제리-F.Rugeri(1645~1700), 로제리-P.Rogeri(1700부터 25년간 활동), 최대의 명가 구아르네리[우스](5인) 스트라디바리[우스](3인), 그제자인 베르곤찌-C.Bergonzi(1686~1747), 몽타냐나-D.Montagnana(1690~1750), 스토리오니-L.Storioni(1751~1801) 등의 제작자들을 중심으로 밀라노의 그란치노(4인 Grancino 1640~1700), 과다니니-L.Guadagnini(1695~ 1760), 테스토레(3인, Testore 1688~1764), 베네치아의 센트 세라핀-S.Seraphin(1678~1730), 나폴리의 갈리아노一家(3인, Gagliano 1660~1770) 및 독일의 시타이너-J.Stainer(1621~1683) 등에 의하여 어떠한 변경도 허용될 수 없을 만큼 완벽한, 물리적 음법칙의 정수라고 일컬을 완성의 영역에 도달하였다.

Kemence 바이올린은 악기 전체가 음향에 관계를 가져 관계가 없는 부속물이란 일체 존재할 수 없고 모양 또한 다른 악기에 비길 수 없는 균형미의 극치 이기에 부속품은 끊임없이 개량되어 진보한다 하여도 악기 자체에는 18세기전 부터 전혀 변화가 없었다.

18세기 이후의 제작자들의 이상은 악기를 진보 시키는 것이 아니라 과거의 명기에 가깝도록 만드는 것에 있다.
 
● 참고
 
바이올린族과 비올族에 대하여
 
  • 바이올린族 - 바이올린, 비올라, 비올론첼로(첼로), 콘트라베이스에 대한 총칭.
  • 비올族 - 비올라 밧사, 비올라 픽콜라, 비올라 바스타르다, 비올라 소프라노, 비올라 테너, 비올라 다모레 등. 16~17세기에 사용되었던 현악기의 한 계통. 중세의 레베카와 비엘르의 여러 가지 종류와 그 뒤의 바이올린族과의 중간에 위치한다.
  • 차이점 - 비올과 바이올린의 관계는 쳄발로와 피아노, 또는 레코더와 플루트의 관계와 비슷하다 하겠다. 비올은 연주회장에서 사용하기 보다는 실내에서 단독으로 연주되는 편이 더 어울리는데 바이올린에 비해 화려하지 않고 변화가 적기 때문이다.
모양의 차이는 우선 현이 6줄이고 f형이 아니고 c형이라는 점, 현이 가늘어 장력이 약하다는 점, 턱 쪽에 두고 연주하는 것이 아니라 다리 사이에 두거나 위에 올려 앉힌다는 점 등등이다.